조회 수 5429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안녕하세요! 이번 16년도 장학금을 받은 백영철 입니다.

 

먼저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올려드리고, 조용기 목사님, 김성혜 총장님 및 성혜장학회 여러분께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이 모든 과정이 섭리가운데 있었음을 고백하고자 수기를 적으려고 합니다.

 

신학대학원(M.div)을 졸업하고 선교대학원(Th.M)으로 진학하면서, 재정적 도움이 필요했던 저에게

 

기도의 응답은 더디 이루어지는 것 같았고, 최후의 수단은 '학자금 대출'밖에 없는 듯 했습니다.

 

실제로, 교회 전도사로 사례비를 받고 있으나, 그야말로 기본적인 생활비용이었고, 극동방송에서의 라디오 진행은 봉사이기 때문에

 

입학금을 마련한다는 것은 '빚' 외에는 방법이 없었습니다.

 

학교 등록일 전에 학자금 대출 사이트에 접속하니 평소에 눈에 띄지 않았던 '자기에게 맞는 장학재단 검색 창'이 있었습니다.

 

대학원생이고 신학대학원생도 아니기에 받을 수 있는 곳이 없다고 생각하고 있었음에도 검색을 했고 딱 한 곳이 있었습니다. 바로 '성혜장학회'였습니다.

 

사실, 남동생이 한세대학교에서 IT를 전공해서 이 장학금을 받았다고 말해준 적이 있었지만, 교내 학생이었고 대학생이었기에 크게 신경을 쓰지 않고

 

있었던 터였습니다.

 

연결된 사이트로 접속하니, 5일여 남은 접수기간이 눈에 들어왔고 자동적으로 준비서류를 찾고 있는 제 자신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지원 후, 1차합격 문자를 받을 수 있었고 기뻤지만, 면접일이 미정이라는 말에 또 걱정이 밀려드는 듯 했습니다.

 

사례비 중 소액을 매달 모아서 1년에 한 번 자비량선교를 필리핀으로 가는데, 가는 일정가운데 잡히면 안되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런데 이것도 인도하심인지라 필리핀에서 귀국하는 토요일 면접일정이 잡혔고 저는 인천공항에서 도착하지마자 장학회로 향할 수 있었습니다.

 

최종합격이 되어 수여식에 참석하고 바로 오늘, 학교로부터 장학금을 받았습니다.

 

비록 대출금을 갚는 것이지만, 이 모든 과정을 인도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리고 쓰임 받으신 총장님께도 감사드릴 따름입니다.

 

제 앞으로의 비전은 선교목사입니다.(내년에 군종장교 요원에 자리가 나면 지원하여 학업과 병행할 생각입니다.)

 

큰 쓰임의 발판이 되어준 장학회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리며 글을 마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6 항상 감사드립니다. dna 2016.09.03 54783
115 한세대학교 영어캠프 interesting 2019.08.01 26682
»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립니다. 덩기덕 2016.03.16 54297
113 하나님께 감사드리고 성혜장학회에 감사드립니다. ysm04049 2014.04.22 77902
112 하계캠프의 즐거운 추억 은저우 2017.08.12 41202
111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블티 2016.09.09 56876
110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onelovec 2016.11.03 55652
109 지성인이 되는데 힘을 보태주셔서 감사합니다. 1 file 오창환 2014.07.27 64888
108 지난주에 있었던 영어캠프! dna 2017.08.02 42261
107 즐거웠으며 아쉬웠던 영어캠프 그리고 김성혜 이사장님께 감사인사 전합니다! 동글이출동 2017.07.28 42440
106 제 앞길의 짐을 덜어준 성혜장학회에 감사드립니다. 1 현지 2014.07.31 63960
105 정말고맙습니다^^ 이소윤 2012.05.14 81685
104 정말 감사해요! 박찬영 2012.12.27 209426
103 정말 감사합니다. 박승규 2015.08.18 57535
102 정말 감사합니다 김유영 2013.03.05 132686
101 정말 감사드립니다ㅠㅠ 이지연 2013.04.09 926912
100 정말 감사드립니다. !! 1 밤톨 2014.07.27 65768
99 정말 감사드립니다. 333kcy 2012.09.20 181209
98 정말 감사드립니다. 333kcy 2012.09.20 128536
97 정말 감사드려요 김유경 2012.05.08 113845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